본질적인 사랑만이 우주의 통일을 가져올 수 있어

여러분들 모두가 성직자들로서 가르치거나 지도하는 위치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번 한국 방문을 통해서 꽉찬 스케줄에 따라 교육기간을 보내게 됨으로써 레버런 문을 욕한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그렇지만 결과는 유익하고 좋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여러분도 그렇게 생각하십니까? (박수)

우리 목사들은 영계와 현실세계를 어떻게 조화시켜 나가느냐 하는 문제에 매달려 생활하고 있다고 봅니다. 영계와 현실세계, 즉 우주가 어떻게 하나될 수 있느냐 하는 것은 대단히 중요한 문제라고 생각됩니다. 우주를 하나되게 하는 데는 어떤 힘이 가능케 하리라 생각하십니까? 그것은 돈으로도 이룰 수 없으며, 지식, 권력, 물질 등으로도 이룰 수가 없을 것입니다. 우주를 하나되게 하는 힘은 오직 사랑의 힘뿐이라고 봅니다. 여기에서 말하는 사랑은 속된 물질적 사랑이 아니라 본질적 사랑인 참사랑을 가리키는 것입니다.

레버런 문은 섭리노정의 체험을 통해서 본질적 사랑만이 우주의 통일을 가져올 수 있다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그 본질적 사랑은 인간을 위하고 하나님을 위한 것이기 때문입니다.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과 제한적 존재인 인간이 어떻게 하나될 수 있느냐가 문제입니다. 무형과 유형적 존재가 하나될 수 없다면 우주의 통일이 불가능할 것이며, 결국 인간이 아무리 우주의 이상을 그리워한다고 해도 통일이 어렵지 않느냐 하는 문제에 부딪치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과 하나될 수 있는 사람은 어떤 사람이겠습니까? 참된 사람만이 하나님과 하나될 수 있는 사람인 것입니다. 하나님과 하나될 수 있는 참사람이란 참사랑을 가진 사람입니다. 참사랑을 가진 참사람만이 하나님과 하나될 수 있는 사람이란 결론에 대해 그 누구도 이견을 가질 사람이 없을 것입니다. 역사적 배경이 다르고, 얼굴 색깔이 다르고, 전통과 습관과 언어와 문화적 배경이 다른 사람이라고 해도 그 의견에 대해 반대할 사람은 하나도 없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