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을 만들기 위해서는 자기를 투입해야

통일교회는 앞으로 교회 자체 내에 있어서 두 패로 갈려 싸울 수 없어요. 벌써 여기 대가리라고 하는 작자들 떡 보는 거예요. 내 다 점치고 있다구요. 이놈의 자식들! 다 누구를 중심삼고…. 지금까지 뜻을 위해 나왔다 하지만 나이 먹어 가니까 전부 다 머리를 휘젓고 똥내 피우고 있다 이거예요. 그 사람들은 다 흘러가는 것입니다. 아무리 축복가정이라도 내가 잘라 버려야 되겠다구요. 어미가 병이 나고 아비가 병이 나서 다리가 썩었을 때 아들이 의사라면 어미 아비 다리를 잘라야 된다구요. 그게 어미 아비를 위해 효자가 가야 할 길입니다. 무슨 말인지 알겠어요? 「예」내가 그걸 잘 아는 사람이라구요.

그와 마찬가지로 지금도 가고 있는 거예요. 지금도 가고 있는데 지금 결정한 것이 아니예요. 이미 결정한 길을 가고 있는 거라구요. 알겠어요? 청춘시대에 이미 결정한 길을 가고 있는 거예요. 밤이나 낮이나, 아무리 천지가 거꾸러져 내려가고, 공산세계와 민주세계가 뒤넘이치더라도 내 결정한 것은 여전히 마찬가지입니다. 출발과 동시에 과정도 끝도 마찬가지예요. 직행이라구요.

그 직행의 본질적인 요소가 뭐냐? 그런 문제가 통일교회 교리 가운데 심각한 문제입니다. 창조해야 돼요. 존재하는 세계에 환경이 필요한 사람은 환경을 만들어야 돼요. 환경을 만들기 위해서는 자기를 투입해야 돼요. 자기를 투입해야지 상대권에서는 생겨나지 않아요. 그게 창조 본연의 원칙이예요. 창조하기 위한 하나님의 생각의 방향이었다 이거예요.

사람을 짓는 데 하나님을 투입한 거예요. 자기를 투입했는데 무얼 투입했느냐? 제일 귀한 걸 투입한 거예요, 제일 귀한 걸. 사랑의 대상을 만들기 위해서 자기의 사랑을 전부 다 투입한 거라구요. 그걸 알아야 됩니다. 그래, 여자는 누구를 위해 태어났다구요? 「남자요」남자는 누굴 위해 태어났다구요? 「여자요」사람이 왜 태어났느냐 하는 걸 통일교회에서는 묻지 말라구요. 오늘날 철학의 문제에 대해 생각하는 사람들, 사람이 왜 태어났느냐,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느냐 이거예요. 남자가 태어난 것은 여자 때문이예요. 간단하지요. 철학이고 뭣이고 이 이상 귀한 철학이 없어요. 그게 답변, 철학이예요.

여자가 태어난 것은 누굴 위해서? 「남자요」남자가 태어난 것은 누굴 위해서? 「여자요」그렇게 생명이 시작되었으니 생명이 꺼지는 것도 누굴 위해서? 자기를 위해서가 아니예요. 아내는 남편을 위해서, 남편은 아내를 위해서예요. 그러면 다 천국도 가고 어디도 가는 거예요. 다 가는 거라구요. 그 공식이 만국, 만천하를 개문할 수 있는 키예요. 그게 사랑의 원칙, 사랑의 뿌리입니다. 그것이 어머니 아버지를 사랑하고 자식을 사랑하는 뿌리예요.

그와 같이 세계를 사랑하는 거예요. 세계는 어머니 아버지 연령, 자기 연령, 아들딸 연령이 이어져 있습니다. 세 계급의 연령이 전부 다 연결되어 있다구요. 여기서 가정을 중심삼고 훈련해 가지고 세계를 그렇게 사랑할 수 있어야 됩니다. 어머니와 같은 연령의 여인을 미워할 수 없고, 아버지와 같은 연령의 노인을 미워할 수 없는 거예요. 사랑해야 돼요. 그러면 천국 가는 것입니다. 가정에서 보호함을 받지 못하는 사람은 천국 갈 수 없어요.

자, 그러려면 가정을 위해서…. 할아버지가 어머니 아버지를 위하고 할아버지를 위하다가 피곤해서 누워 새우잠을 자는 손자 녀석을 볼 때, 눈물지을 수 있는 사랑이 거기 깃든다는 거예요.

위해서 태어난 것입니다. 자식은 부모를 위하고 부모는 자식을 위해서 태어난 거예요. 이것은 간단한 내용입니다. 만국과 만민의 통일은 간단한 거라구요. 우리 통일교회는 그것을 확실히 알아야 되겠습니다. 부모를 위해서 일생 동안…. 부모를 위해서 태어났고 전부 다 위해서 태어난 거예요. 남자로 태어났으면 아내를 위하고, 아내로 태어났으면 남편을 위하고, 그다음에 부부가 되었으면 자식을 위하고, 그것으로 되는 거예요.

그렇게 될 때, 어머니를 모신 게 행복이요, 남편을 모신 게 행복이요, 자식을 가진 것이 행복인 것입니다. 그게 행복한 거예요. 그거 어려운 환경이 아니예요. 요즈음 날라리 패들, 땅강아지새끼 같은 젊은 녀석들 말이예요, 부모도 필요 없고 자식도 필요 없어? 망했지. 열매를 못 거두고 가는 나무가 행복한 나무예요? 그건 나무 구실 못 하는 거예요. 순환법도에 의해서 출발했으면 돌아가야 돼요. 돌아가야 된다구요. 돌아가면서 발전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선생님이 그런 걸 알았기 때문에 이 길을 지금까지 걸어 나오는 거예요. 내가 죽을 때까지 신세를 지려고 하는 사람 아니라구요. 그러다 보니 누가 보호한다구요? 누가 보호해요? 내 몸뚱이를 마음이 보호하는 거예요. 지금까지 몸뚱이하고 마음이 싸웠지만 내 마음을 몸뚱이가 보호하는 거라구요. 그러다 보니 자기를 위한 본연의 사랑의 바탕이 거기서 생겨나는 것입니다. 몸뚱이와 마음이 싸워 사탄이 은신할 수 있는 거처가 있어 가지고 내 자체에 고통이 개재했는데, 이걸 청산지을 수 있는 하나의 힘이라는 것은 뭐냐? 위하는 하늘의 사랑, 위하는 부모의 사랑에서부터 연결되어 자리잡는 것입니다.